이준석 "내일 윤석열·김종인과 선대위 최종 상의"…18일 출범할듯
상태바
이준석 "내일 윤석열·김종인과 선대위 최종 상의"…18일 출범할듯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1.11.16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15일 오전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열린 '만화로 읽는 오늘의 인물이야기 ‘비상대책위원장-김종인' 출판기념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16일 대선 선거대책위원회 인선에 대해 "내일(17일) 윤석열 후보와 제가 상의를 하는데 그 이후에 성안된 것을 가지고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과 최종적으로 상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경북 경주 힐튼호텔에서 열린 전국 중소기업 리더스포럼 개막식에 참석한 후 기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선대위 출범 시점에 대해 "내일은 좀 어렵다고 본다"며 "김 전 위원장과 잘 조정해서 최종적인 선대위 안을 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종합하면 이준석 대표와 윤석열 후보는 17일 선대위 인선을 최종 조율한 뒤, 김종인 전 위원장과 3자 회동에서 최종안을 도출하는 절차를 밟는다. 국민의힘 선대위는 이르면 18일 공식 출범할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윤 후보가 나경원 전 의원에게 공동선대위원장을 제안한 것에 대해 "윤석열 후보와 선대위원장 관련해서 어제(15일) 사실 조금 대화를 나눴고, 윤 후보가 생각하는 바가 무엇인지 잘 전해 들었다"며 "윤 후보가 저를 포함해서 당내 인사 이견이 적다. 국민들께서 조금만 기다려주시면 좋겠다"고 조속한 선대위 출범을 예고했다.

그는 핵심 보직 중 하나인 사무총장 인선에 대해 "어제 사무총장 하나만 두고 다룬 것은 아니고 전체적으로 어떻게 선대위를 설계할 것인지 큰 공감대를 이뤘다"며 "사무총장 문제를 포함해서 내일 최종적인 논의를 거칠 것"이라고 했다. 권성동 후보 비서실장의 사무총장 내정설에 대해서는 "확정적으로 발표할 수 있는 사안은 아니다"라고 말을 아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