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전두환 조문 안 가기로…이준석도 "조문 없이 조화만"
상태바
윤석열, 전두환 조문 안 가기로…이준석도 "조문 없이 조화만"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1.11.23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3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당내 경선에서 경쟁했던 후보들과 오찬을 하기에 앞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23일 전두환 전 대통령 사망 소식에 조문 의사를 내비쳤다가 결국 조문을 가지 않기로 했다.

이양수 당 중앙선대위 수석대변인은 이날 "전직 대통령 조문과 관련해 윤 후보는 조문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앞서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전 전 대통령 조문과 관련해 "아직 언제 갈지는 모르겠는데 일정을 좀 봐야 한다"며 "전직 대통령이시니까 가야 되지 않겠나 이렇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었다.

국민의당도 이날 "안철수 후보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빈소에 조문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고,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역시 페이스북에 "전 전 대통령 상가에 따로 조문할 계획이 없다"며 "당을 대표해 조화는 보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기자들에게 "저는 개인적으로 조문하는 것이 인간으로서의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조문할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