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서울시장 후보 100% 국민참여 경선…송영길·박주민 포함
상태바
민주, 서울시장 후보 100% 국민참여 경선…송영길·박주민 포함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2.04.21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이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가 송영길 전 대표와 박주민 의원을 공천 배제(컷오프)하지 않고 서울시장 선거 후보를 추가로 모집해 100% 국민 참여 경선으로 최종 후보를 선출하기로 했다.

민주당 비대위는 21일 오후 국회에서 서울시장 후보 공천 관련 회의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다고 고용진 수석대변인이 밝혔다.

비대위는 전략공천관리위원회에서 컷오프 한 송 전 대표와 박 의원을 경선에 참여시키기로 했다.

우선 송 전 대표와 박 의원을 비롯해 김진애 전 의원, 정봉주 전 의원, 김주영 변호사, 김송일 전 전남행정부지사 등 6명의 경선 후보에 더해 22일까지 추가 접수를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후보군이 정해지면 한 차례 컷오프를 거쳐 통과한 후보를 대상으로 100% 국민 여론조사로 경선을 실시한다.

고 대변인은 국민참여 경선 후보 선발 방식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으로 방법이 정해져 있지 않지만 경선을 하기에 적정한 규모의 인원으로 100% 여론조사 경선을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대위는 이번 국민참여 경선에 결선 투표도 실시하기로 했다. TV토론도 1회 이상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