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38.6% vs 오세훈 52.6%…김동연 47.9% vs 김은혜 38.8%
상태바
송영길 38.6% vs 오세훈 52.6%…김동연 47.9% vs 김은혜 38.8%
  • 한국뉴스연합
  • 승인 2022.05.04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 지방선거 최대 격전지로 꼽히는 서울시장과 경기도지사 선거에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를 각각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는 여론조사 결과가 4일 공개됐다.

리얼미터가 MBN 의뢰로 지난 2~3일 서울시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813명을 대상으로 한 지지도 조사에서 오세훈 후보는 52.6%를 기록해 38.6%를 얻은 송영길 후보를 오차범위(95% 신뢰 수준에서 ±3.4%p) 밖인 14.0%포인트(p) 앞섰다. 부동층의 비율은 6.2%로 조사됐다.

세부 계층별로 오 후보는 Δ강남동권(66.1%) Δ60세 이상(66.1%) Δ남성(57.0%) Δ보수층(82.3%) Δ무직·은퇴·기타(65.4%), 자영업(57.3%) Δ국민의힘 지지층(93.8%) 등에서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송 후보는 Δ강북동권(44.4%) Δ40대(57.0%) Δ진보층(78.7%) Δ학생(43.3%), 사무·관리·전문직(42.1%) Δ더불어민주당 지지층(87.6%)에서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1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경기도지사 후보 지지율 조사에선 김동연 민주당 후보가 47.9%, 김은혜 국민의힘 후보가 38.8%를 기록했다. 두 후보 간의 지지율 격차는 오차범위(95% 신뢰 수준에서 ±3.4%p) 밖인 9.1%p였다. 부동층의 비율은 6.2%였다.

세부 계층별로 김동연 후보는 Δ서남권(52.6%) Δ40대(65.5%), 30대(52.5%), 18세~29세(51.8%) Δ여성(52.1%) Δ진보층(80.9%) Δ사무·관리·전문직(61.1%) Δ민주당 지지층(90.5%), 정의당 지지층(71.1%) 등에서 높은 수치를 보였다.

김은혜 후보는 Δ남부권(43.0%) Δ60세 이상(59.3%), 50대(45.6%) Δ남성(43.3%) Δ보수층(69.0%) Δ무직·은퇴·기타(50.3%), 가정주부(47.0%), 자영업(43.7%) Δ국민의힘 지지층(80.4%)에서의 지지율이 높았다.

인천광역시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808명을 대상으로 한 인천시장 선거 지지율 조사의 경우 유정복 국민의힘 후보가 46.0%, 박남춘 민주당 후보가 39.5%의 지지율을 나타냈다. 지지율 격차는 오차범위(95% 신뢰 수준에서 ±3.4%p) 내인 6.5%p였다. 부동층의 비율은 7.9%로 조사됐다.

세부 계층별로 유정복 후보는 Δ60세 이상(67.0%) Δ남성(53.5%) Δ보수층(79.8%) Δ자영업(56.5%), 무직·은퇴·기타(50.2%) Δ국민의힘 지지층(87.8%) 등에서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박남춘 후보는 Δ40대(56.2%), 30대(43.9%) Δ여성(44.4%) Δ진보층(73.6%) Δ사무·관리·전문직(46.0%) Δ더불어민주당 지지층(84.5%)에서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여론조사의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