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노동개혁 미룰 수 없어…우선 근로시간·임금체계 개편"
상태바
추경호 "노동개혁 미룰 수 없어…우선 근로시간·임금체계 개편"
  • 한국뉴스연합
  • 승인 2022.06.23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노동시장 개혁은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면서 "우선 근로시간과 임금체계 개편을 추진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추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제2차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누적된 노동시장의 비효율·양극화·불공정을 해소하겠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지난 16일 새 정부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하면서 공공·노동·교육·금융·서비스 등 5대 부문의 구조개혁 방침을 내놨다. 이날은 그 첫 번째로 노동시장 개혁 추진 방향을 논의하는 날이다.

먼저 추 부총리는 "최근 고도화·다변화된 경제·산업구조에 비춰 볼 때, 제조업 중심 산업화 시대에 형성된 노동규범과 관행은 더 이상 우리 몸에 맞지 않는 옷"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경제 현실과 괴리된 노동시장 구조를 방치하는 것은 국가 경쟁력과 역동성을 잠식하고 무엇보다 청년과 미래 세대의 기회를 빼앗는 일"이라면서 "우선 근로시간과 임금체계 개편을 추진코자 한다"고 말했다.

추 부총리는 "앞으로도 계속 사회적 대화를 통해 다양한 노동시장 개혁과제를 폭넓게 논의할 계획"이라며 "일방의 희생과 양보가 아니라 기업과 근로자, 현재와 미래 세대 모두를 위한 대안을 함께 모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