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61표 받아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이용호 42표 선전
상태바
주호영, 61표 받아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이용호 42표 선전
  • 노컷뉴스
  • 승인 2022.09.19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에 5선 주호영 의원 "함께 위기 극복"
친윤그룹 지지 속 사실상 추대 예측 깨고, 이용호 선전
이용호 "이변 아니다…국민의힘에 새 희망 만든 것"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신임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된 주호영 의원이 당선 소감을 밝히고 있다. 윤창원 기자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신임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의원총회에서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된 주호영 의원이 당선 소감을 밝히고 있다. 윤창원 기자

국민의힘의 새 원내대표로 5선의 주호영 의원이 선출됐다. 함께 출마했던 이용호 의원은 사실상 추대 형식이 될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선전했다.

국민의힘은 19일 오전 국회에서 의원총회를 열고 주 의원을 원내대표로 선출했다. 국민의힘 의원 106명이 참석해 주 의원이 61표를, 경쟁자였던 이용호 의원이 42표를 얻었다. 무효표는 3표였다.

당초 친윤계의 지지를 받은 주 의원이 경선의 형태를 빌린 사실상 추대 형식으로 원내사령탑에 오를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지만, 이 의원이 예상보다 높은 지지를 받은 것이다. 친윤 그룹의 구심력 강화에 대한 반발 심리가 당내에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이용호 의원은 원내대표 선거 이후 기자들과 만나 예상보다 득표율이 높았다는 질문에 대해 "생각을 그렇게 한 사람이 문제가 있다"며 "이변이 아니다. 이미 의원들 마음 속에 그렇게 자리매김하고 있었고, 오늘 경선이 국민의힘에 새 희망과 가능성을 만들어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신임 주호영 원내대표는 당선인사를 통해 "앞장서서 당을 이끈다는 생각은 안 한다"며 "언제든 의견을 내주시고 찾아주셔서 함께 위기를 극복하자"고 했다.

또 주 원내대표는 "당이 우선 안정돼야 하고, 외연 확장을 통해 지지율을 올려야겠다"며 "약자와의 동행, 호남동행, 그리고 청년 정치 참여, 빈부격차 해소 등을 통해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회복하고, 정기국회 관련 현안은 압도적 다수인 야당의 공세에 어떻게 대응하는지가 중요하다"고 언급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황영찬 기자 techan92@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