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2신도시 학교부족’ 토론회 개최
상태바
동탄2신도시 학교부족’ 토론회 개최
  • 한국뉴스연합
  • 승인 2022.12.15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용기 의원 의원“매년 수 백명씩 평택, 수원 등 타지역 입학 불가피”, “고교부족·과밀학급 해소 총력 기울어야”

 전용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동탄2신도시 고등학교 과밀학급 해소방안」토론회를 16일(금) 오후 2시, 동탄중앙이음터 501호에서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동탄2신도시 고등학교 과밀학급 해소방안과 차기 년도 고등학교 입학 시 과밀로 인한 문제점들을 분석하고 해결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올해 경기도 일반고등학교 평균 학급당 학생 수가 25명인 반면, 화성시 동부지역(동탄신도시, 병점동, 반월동)의 2023학년도 예상 학급당 인원은 최대 37명에 이르고 평균 35명으로 경기도 내에서 가장 높은 과밀을 나타내고 있다.

 과밀학급과 별도로 2023학년도에는 동탄2신도시 중학교 수 백명의 3학년 학생들이 관외 고등학교로 입학 해야하는 심각한 상황이다. 2022년 현재 5,984명인 중학생 수는 2023년 6,991명, 2024년 7,273명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토론회는 동탄지역 내 고등학교 신설추진계획, 2024 고등학교 신입생 수용률, 학급당 학생 수 감축 및 과밀학급 해소방안 등의 주제별 토론과 더불어 참석 학부모들과 질의응답을 하는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토론자는 ▲채홍준(교육부 지방재정교육과장), ▲류영신(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기획과장), ▲양형화(화성오산교육지원청 기획경영과장)이 나설 예정이다.

 전용기 의원은“고등학교 신설지연과 과밀학급 대책 미흡으로 인한 피해는 오롯이 학생들에게 돌아간다”고 말하며“학교 신설 및 유휴시설 활용을 통한 과밀학급 해소 대책을 하루빨리 수립하고, 관외로 입학하는 학생들이 발생하지 않도록 근본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