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봉주 "우리가 文이다…입, 칼, 홍보 모두 모여 끝까지 갈 사람들"
상태바
정봉주 "우리가 文이다…입, 칼, 홍보 모두 모여 끝까지 갈 사람들"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 뉴스팀
  • 승인 2020.03.23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봉주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은 23일 '우리가 문재인이다'는 주장을 펼치며 여권 지지자들에게 '한 표'를 호소했다.

여권의 비례위성정당이라며 열린민주당을 출범시킨 정 최고위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열린민주당, 우리는 누구인가?"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아끼는 인물들이 열린민주당에 모였음을 강조했다.

즉 "문재인 대통령의 입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문 대통령의 칼 황희석 전 법무부 인권국장과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문 대통령의 대선 홍보 주역인 손혜원 의원"과 함께 "20대 총선 당시 민주당 선거공약을 만든 주진형 전 한화투자증권 대표, 문 대통령이 사면복권 시킨 정봉주 전 의원이 (열린민주당에 있다)"고 했다.

이어 정 최고위원은 "우리들이 살아 온 인생을 봐 달라"며 "누가 문재인과 함께 끝까지 갈 것인가"라는 말로 열린우리당이야말로 문 대통령과 운명공동체라며 비례정당 투표 때 자신들을 택해 줄 것을 요청했다.

더불어민주당은 비례정당으로 '더불어시민당'을 내세우면서 열린민주당과 거리를 두고 있다. 이해찬 대표 등 민주당 핵심은 열린민주당이 여권표를 분산시킬 것을 우려해 '총선 후 합당은 없다'는 태도를 유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