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8] 박영선은 왕십리-오세훈은 영등포서 표심 몰이
상태바
[D-8] 박영선은 왕십리-오세훈은 영등포서 표심 몰이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팀
  • 승인 2021.03.30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가 29일 서울 성북구 길음역에서 열린 집중유세에서 꽃다발을 선물받고 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는 30일 2차 맞장 토론을 앞두고 민심 현장 행보를 이어간다.

박 후보는 이날 강북 라인을 집중적으로 살핀다. 오전 중 성동구 왕십리역에서 유세 일정을 시작한 후 점심 무렵까지 거리 유세를 이어간다.

이후 오후 6시 용산역 아이파크몰 광장에서 열리는 '박영선의 힐링캠프' 일정에는 온라인으로 참석한다. 중앙선대위 유세본부인 더벤져스 유세단과 더케이(K)유세단은 이날도 박 후보의 현장 일정 모두를 함께한다.

오세훈 후보는 이날 오후 영등포역에서 단일화 경쟁 상대였던 안철수 국민의힘 대표·나경원 전 의원과 합동유세를 펼칠 예정이다.

현장에서 각자 행보를 이어간 두 후보는 이날 오후 10시 KBS본관에서 열리는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자 초청토론회에서 만나 격돌한다.

그간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던 두 후보는 전날에 이어 이날도 현장 일정을 다소 줄이고 토론 준비를 병행한다.

두 후보는 전날 진행한 'MBC 100분토론'에선 박 후보의 '21분 도시' 정책과 오 후보의 '내곡동 투기 의혹' 등과 관련해 충돌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29일 서울 여의도역 앞에서 열린 증권가 순회 인사 및 합동유세에서 시민들에게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