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25개구 싹쓸이…강남3구 더블스코어·여당 텃밭 강북벨트도 변심
상태바
오세훈 25개구 싹쓸이…강남3구 더블스코어·여당 텃밭 강북벨트도 변심
  • 한국뉴스연합 온라인팀
  • 승인 2021.04.08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4·7 재보궐선거에서 승리한 국민의힘의 오세훈 서울시장은 보수야당의 강세 지역인 '강남3구'를 비롯해 대부분의 지역에서 여유있게 승리하며 25개구를 모두 싹쓸이했다.

특히 오 시장은 진보 색채가 강한 '강북벨트'와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옛 지역구인 구로에서도 박 후보를 앞질렀다. 지난해 총선과 비교했을 때 지역 민심이 1년 만에 급변한 셈이다.

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공개한 서울시장 보선 개표결과에 따르면 서울 25개 자치구 모두 오 시장이 승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수 텃밭'으로 꼽히는 강남구에서 오 시장은 무려 73.54%를 얻었고 박 후보는 24.32%를 얻는데 그쳤다.

오 시장이 강남구에서 기록한 득표율은 서울 25개구 중 가장 높았다.

강남3구로 불리는 서초구, 송파구에서도 각각 오 시장은 각각 71.02%, 63.91%를 기록했고 박 후보는 26.74%, 33.28%를 얻는데 그쳤다.

오 시장은 각각 2016년, 2020년 총선에서 패했던 종로구와 광진구에서도 큰 격차로 박 후보를 꺾었다.

오 시장은 종로와 광진에서 각각 55.24%, 57.46%를 기록했고 박 후보는 41.26%, 39.77%를 얻었다.

25개 지역구에서 모두 패한 박 후보는 강북구(45.17%)에 최고득표율을 기록했다. 은평구(44.85%), 금천구(44.82%)가 뒤를 이었다.

박 후보는 특히 옛 지역구인 구로구에서도 43.73%에 그쳐 53.21%를 기록한 오 시장에 10%p 가까운 격차로 패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